인체, 로봇…서울시립과학관, 시민 3천 명에 무료‘토요과학강연회’

3월 ~11월(매월 2회, 토요일) 오전 10시부터 100분간, ‘토요과학강연회’ 운영

연 20회 무료로 진행되는 ‘토요과학강연회’ 수강생 총 3,000명(1회 150명)모집

상호협력을 통해 서울시립과학관만의 교육적 가치 전달로 건전한 과학문화 조성

입력시간 : 2019-03-06 15:55:46 , 최종수정 : 2019-03-06 15:55:46, 이득규 기자

컴퓨터와 뇌 얼마나 같을까?, 인류의 진보를 이끄는 수학의 무한 능력, 줄기세포로 만드는 미니장기...매주 토요일, 인체와 컴퓨터, 로봇, 자연재해 등 다양한 연구 주제로 중‧고등학생과 일반인들을 위한 알기 쉬운 과학강의가 열린다.

서울시립과학관(관장 이정모)은 3월 9일(토)10시부터 100분간 시민들이 과학을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매월 2회씩, 11월까지 총 20회에 걸쳐 ‘토요과학강연회’가 무료로 진행된다고 밝혔다. 과학문화 기반 조성과 확산을 위하여 서울시립과학관(관장 이정모)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전문기관 한국연구재단(이사장 노정혜)간 업무협약을 2019. 3. 4(월) 추진한바 있다.

올해 첫 강의는 3월 9일(토), 조장희 수원대학교 교수의 <컴퓨터와 뇌 얼마나 같을까>로 시작한다. 매 강의마다 150명으로 수강인원이 제한되며, 올해 총 3,000명을 대상으로 토요과학강연회가 진행된다. 

​     2019년도 금요일에 과학터치 ‘ 토요과학강연회’ 
    · 장    소 : 서울시립과학관 메이커 스튜디오
    · 일    시 : 매월 2회(연 20회), 토요일 10:00~ 11:40(100분)
    · 대    상 : 중 · 고등학생 및 일반인(회당 150명)
    · 강 연 료 : 무료(예약제)
      ※ 서울시립과학관 홈페이지(http://science.seoul.go.kr) > 교육 및 행사 > 과학강연 > 토요과학강연 클릭 신청
    · 주    최 : 한국연구재단        

    · 주    관 : 서울시립과학관

서울시립과학관은 청소년 과학교육에 역할 분담할 수 있는 학교 밖 과학교실, 주변 현상을 이루는 모든 것에 호기심을 가지게 하는 질문형 과학관, 다양한 체험과 사고를 배우는 전시․교육을 제공하는 과학관으로 과학관련 유관기관(연구재단, 교육청 및 대학 등)과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교육 프로그램 및 문화행사를 확대 운영 중이다.

서울시립과학관 관계자는 “토요과학강연회는 생활 속 과학의 접점을 넓히고 유연한 사고를 키울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”이라며, “과학관련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협력과 공유를 통해 서울시립과학관이 과학을 놀이처럼 즐길 수 있는 공간이자 체험의 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.”고 말했다.

Copyrights ⓒ 소상공인연합신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득규기자 뉴스보기
댓글 0개 (1/1 페이지)
댓글등록-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.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